•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한민족 전투원형이치(梨峙)전투

연관목차보기

이치(梨峙)전투

시대 : 조선
시기 : 1592년(선조 25) 7월 8일
전투지역 : 충남 금산군 이치
전쟁상대국 : 일본
상세내용

임진왜란 때인 1592년(선조 25) 7월 8일 전라도도절제사 권율이 충남 금산의 이치(배재)에서 왜군을 물리친 전투.

당시 고바야카와가 지휘하는 왜군은 전라도 진출을 기도하며 전주로 이동할 계획을 세우고 금산의 이치쪽으로 진출하고 있었다. 이 정보를 입수한 전라도도절제사 권율은 동복현감 황진과 함께 관군 1,500명을 거느리고 이치로 달려가 방어진지를 구축하게 되었다.

권율은 나무를 베어 목책을 세우고 적의 예상 진출로에 각종 장애물을 설치하는 한편, 돌과 화살 등을 최대한 확보해 두고 적이 오기를 기다렸다. 7월 8일 아침 고바야카와가 지휘하는 15,000여의 왜군은 부대를 2개조로 나누어 교대로 목책을 파괴하려고 하였다. 이에 조선군은 화살과 돌로써 왜군의 접근을 막아내고 있던 중 황진이 총을 맞고 쓰러져 한때 사기가 떨어졌다. 이 틈을 타서 왜군이 목책 일부를 부수고 진 안으로 돌입하였다.

이에 권율은 장병을 독전하여 역습을 가함으로써 돌파구를 봉쇄하고 진 안에 침입한 왜군을 격멸하였다. 고바야카와는 공격이 성공하지 못하자 오후 4시경 공격을 중지하고 철수하였으며, 조선은 이 전투에서 승리함으로써 왜군의 전라도 진출을 저지하는 계기를 만들었고 이후에도 전라도가 보존되어 후방 병참기지로서의 역할을 다할 수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