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악장등록

악장등록(樂掌謄錄)

조선시대 장악원의 일들을 일기체로 기록한 책. 예조 전객사(典客司)에서 펴냈다. 1책 88장(176면). 필사본. 1637년(인조 15) 5월 23일부터 1753년(영조 29) 9월 3일까지 116년 동안의 기록으로, 일종의 사초형식(史草形式)을 갖추고 있다. 따라서, 이 책의 내용은 조선왕조 실록이나 ≪비변사등록≫에도 전한다.
이 책에 기록된 연대의 기록은 1637∼1640, 1643∼1647, 1649∼1653, 1655∼1657, 1659∼1662, 1667∼1669, 1674∼1677, 1680∼1681, 1685∼1686, 1723, 1744∼1745, 1752∼1753 등이다.
또, 내용상으로는, 첫째 악공과 악생의 습악과 급료에 관한 것, 둘째 종묘제례악의 복설(復設)에 관한 것, 셋째 악기의 제조 및 무역에 관한 것, 넷째 ≪악학궤범≫의 복간에 관한 것, 다섯째 청나라 칙사의 환영에 관한 것으로 구분되며, 이러한 사실은 조선 후기의 음악사 연구에 귀중한 사료로 평가된다. 규장각도서에 있다.

≪참고문헌≫ 樂掌謄錄硏究(宋芳松, 嶺南大學校民族文化硏究所, 1980).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한국정신문화연구원, 19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