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문화원형 라이브러리
인쇄 문화원형 스크랩

오케레코드와 조선악극단산호빛 하소연

연관목차보기

산호빛 하소연

노래

이난영

작사

조명암

작곡

박시춘

편곡

박시춘

반주

박시춘 기타

가사

산호빛 석양하늘 저물어 가는 들창에
죄없는 옷고름만 물어 뜯으며
두눈이 빠지도록 기달린 사람아
어쩌면 새벽에야 오신단 말이요
에이 여보 (에이 여보) 에이 여보

울리고 가시랴면 차라리 오질 말아요
만나자 이별이란 차마 못할 일
하룻밤 한자리에 할말도 많은데
어쩌면 오자마자 가신단 말이요
에이 여보 (에이 여보) 에이 여보

구겨진 옷소매로 넘치는 눈물 씻으며
죄 없는 붉은 입술 물어 뜯건만
남의 속 몰라주는 무정한 사나이
어쩌면 사내속이 고렇게 좁은가
에이 여보 (에이 여보) 에이 여보

듣기
이 음원은 인터넷 익스플로러(IE)에서만 지원 가능 합니다.
녹음번호

K825

발매사

오케레코드

음반번호

12113

음반규격

SP

음반종류

유행가

상표

Okeh